박형준 “통합신당 지도부, 원혜영·이준석 등 4명 추가될 전망”

중도보수 통합을 추진중인 박형준 통합신당준비위원회(통준위) 위원장은 통합신당인

‘미래통합당’ 지도부를 기존 자유한국당 최고위에서 4명을 늘리기로 결정했다고 14일

밝혔다.

박 위원장은 이날 통준위 회의가 끝난 후 기자들과 만나 “최고위는 (한국당 최고위에

서) 4명을 늘리기로 했다”며 이같이 밝혔다.

박형준
박형준

4명 중 2명에 대해서는 통준위 내에서도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. 그는 “확정되지는 않았

으나 현역 의원들은 안 들어가며, 원희룡 제주지사나 이준석 새보수당 청년최고위원

정도는 이견이 없다”며 “수임기구에서 일요일까지 의원에 대해서 협의할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

Add a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